한화건설, 상반기 이라크 신도시 공사대금 2억 3천만불 수령

누적 수금 34억 7천만불… 지난해 미수금 전액·올해 공사대금 일부 수령 한화건설(대표 최광호)은 올해 상반기 이라크 정부로부터 ‘이라크 비스마야 신도시 건설공사’의 공사대금 2억 3천만불을 수령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로써 총 누적 수금액은 34억 7천만불(한화 약 3조 8천억원)이다. 이번 수금은 이라크 총선 기간 중 3차에 걸쳐 이뤄졌으며, 마지막 공사대금은 총선 후인 지난 23일 입금됐다. 이는 정치적 상황에 관계없이 […]

자세히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