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서울·과천 청약 부정당첨 의심사례 68건 적발

수사당국에 의뢰 ‘엄정 대응’ 시사···공급질서교란행위 확정 시 최장 10년 청약자격 박탈 부동산당국이 본인 혹은 가족의 위장전입 의심사례와 우선 공급대상이 될 수 없는 해외거주자의 청약 당첨사실을 적발, 관계법령에 따라 엄중 대응할 것임을 시사했다. 국토교통부는 서울, 경기 과천지역에서 최근 청약을 실시한 5개 단지의 일반공급 당첨자의 불법행위를 점검한 결과, 총 68건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조사대상 단지는 ▲디에이치자이 개포 ▲논현 […]

자세히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