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건설, 김해서 10년 만에 브랜드 아파트 선보여

서김해 IC로 부산, 창원 20분대 오가는 직주근접형 … 교육, 편의시설도 뛰어나
계약금 10%, 중도금 60% 무이자 … 조합원 제외한 130가구 일반분양

김해 쌍용예가 더 클래스 투시도.

쌍용건설(대표이사 회장 김석준)이 경남 김해시 외동 1075번지 일대에서 ‘김해 쌍용예가 더 클래스(The Class)’를 분양한다.

4월 13일 견본주택을 여는 이 아파트는 지하 2층~지상29층 5개 동 총 360가구 규모이며, 지역주택조합으로 모집된 230가구를 제외한 ▲ 69㎡ 27가구와 ▲ 84㎡ 103가구가 일반분양된다.

계약금 10%(계약시 1천만 원, 1개월 후 잔액), 중도금 60% 무이자 융자 조건이며, 4월 17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8일 1순위 청약을 받는다. 입주는 2020년 11월 예정이다.

김해 시민들이 주거지로 선호하는 내외동 임호산 자락에 들어설 이 아파트는 올해 말 단지 바로 옆에 축구장 약 3배 크기(약 2만1천m²)의 임호근린공원이 조성되면 더욱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추게 된다.

또한 약 1km 거리의 남해고속도로 서김해 IC를 이용해 김해 중심지까지는 차로 10분 이내, 부산과 창원, 양산은 20분대에 오갈 수 있는 사통팔달 교통망도 갖췄다.

외동초, 가야초, 봉명초, 봉명중, 경원고, 임호고, 생명과학고 등이 약 1km 이내 위치해 교육환경이 우수하며 김해중앙병원, 김해여객터미널, 신세계백화점, 이마트 등 생활편의시설도 가깝다.

모든 가구를 4베이(bay)로 설계하고 남향 위주로 배치해 채광과 개방감을 높였으며, 주방에는 주부들을 위한 맘스 오피스, 알파룸 외에도 펜트리가 제공된다.

지상은 차가 다니지 않는 Vehicle Free 공간(104동 제외)으로 설계됐고, 단지 부출입구에는 자녀들의 학원 차량을 위한 로터리형 회차로가 도입된다.

원하는 시간에 세탁물과 택배를 맡기고 찾아가는 무인세탁/택배시스템, 스마트 키를 갖고만 있어도 공동현관이 자동으로 열리는 원패스 시스템, 스마트폰과 PC로 다양한 도서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전자책 도서관 등도 제공된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김해일반산업단지 등 약 11개의 산단은 물론 부산, 창원도 30분 내에 오갈 수 있는 직주근접형 단지”라며, “임호산 자락의 쾌적한 주거환경과 경쟁력있는 분양가로 주변 산업단지에 종사하는 30~40대 실수요자들의 분양 문의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