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천안아산↔오송구간 70km/h 서행 중···선로 온도 61℃”

연일 계속된 폭염으로 고속철도 일부 구간의 운행이 차질을 빚고 있다.

코레일이 23일 폭염으로 인해 경부고속선 천안아산~오송역 구간에서 고속열차를 시속 70km 이하로 운행 중이라고 밝혔다.

37℃가 넘는 폭염이 지속된 오늘(23일) 15시 14분경 천안아산~오송역 구간의 선로 온도는 61.4℃를 기록했다. 코레일은 시속 300km로 운행하던 모든 고속열차를 열차 안전운행 기준에 따라 이 구간에서 시속 70km 이하로 서행하도록 긴급 조치했다.

코레일 관계자는 “이번 서행 조치는 ‘고속열차 운전취급세칙’ 중 ‘레일 온도에 따른 운전규제 기준’에 따른 것”이라며 “레일온도가 55℃ 이상이면 서행, 64℃ 이상이면 모든 고속열차 운행을 중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폭염 때문에 선로 온도가 올라가면 레일이 늘어나 뒤틀리는 현상이 일어날 수 있어 열차 안전을 위해서는 서행 또는 대기해야 한다고 코레일은 설명했다.